팝업레이어 알림

d0d5a77ca5b0ad224c3c0d0a91c8b154_1514422
 

e0a7ac89b2c85d329ffc0eb5c9217868_1576758
 

DB_navi40
공지사항

[전기신문] “시민이 참여하는 울산형 태양광 사업 추진돼야”

페이지 정보

작성자 신재생에너지 작성일20-01-30 09:51 조회5회 댓글0건

본문

 

 

울산발전연구원 29일 연구보고서에서 주장

 

 

 

시민이 참여하는 울산형 태양광 사업이 추진돼야 한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29일 울산발전연구원은 국가와 울산시 재생에너지 보급 목표 달성을 위해 ‘시민 참여를 통한 태양광 보급 확대 모델’을 제시하는 연구보고서를 발표했다.
연구를 수행한 김형우 박사는 보고서에서 “민원으로 인한 재생에너지 발전 시설의 인허가 취소가 많이 생기는 상황을 고려할 때 시민이 직접 투자하고 이익을 공유하는 전략적 접근이 필요한 실정”이라고 전했다.
김 박사는 정부의 제3차 에너지 기본계획 수립에 따른 재생에너지 보급 목표 확대와 울산시의 친환경 에너지 허브 도시 구축과 연계해 ‘울산형 시민 참여 태양광 보급사업 추진’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태양광 발전 시설 보급을 위한 사업에 이익 공유 체계를 도입해 주민 수용성을 높이고 주민 소득 증진에 기여하는 시민 참여형 태양광 보급 확대사업에 나설 것을 제의했다.

김 박사는 울산형 사업으로 크게 ▲시설 보급형 사업 ▲시설 관리형 사업 ▲시설 보급 및 관리 연계형 사업 ▲복지형 사업' 등 4가지 모델을 제안했다.
아울러 태양광 보급 확대를 위해 태양광 발전 시설 보급뿐만 아니라 관리에 있어서도 시민 참여를 유도해야 한다고 제언했다.
풍력 개발 이익 공유화 제도를 실시 중인 제주와 같이 울산도 이를 도입하고, 재생에너지 관련 정보 제공, 시민 참여 재생에너지 보급에 대한 대시민 홍보와 교육 활동 등을 추진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덧붙였다.
김 박사는 “주민 수용성 확보는 재생에너지 보급 확대에 있어 매우 중요한 이슈”라며 “태양광 보급에 시민이 주도하고 참여하도록 유도하고 캠페인과 홍보 등의 시민의식을 개선하는 활동도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작성 : 2020년 01월 29일(수) 09:11
게시 : 2020년 01월 29일(수) 09:12


윤대원 기자 ydw@electimes.com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